紅蔘

홍삼

鹿茸

녹용

沈香

침향

山茱萸

산수유

熟地黃

숙지황

生地黃

생지황

當歸

당귀

甘草

감초

白茯岺

백복령

封蓋蜜

봉개꿀

紅蔘 / 홍삼

송강당은 '사람(人)'을 먼저 생각합니다.

충남 금산에서 6년 동안 키워낸 수삼을 9번 찌고 9번 말려서 홍삼을 만듭니다.
엄격한 검사 과정을 통해 중금속과 잔류농약 검사기준을 통과한 제품만 사용하였습니다.

鹿茸 / 녹용

송강당의 100년, '원조(元祖)'라고 합니다.

성장기 녹용을 하룻밤에 7cm나 자라게 하는 성장물질이 가득 포함되어 있다는
러시아산 녹용 중에서 가장 귀하다는 분골 부분만 사용하였습니다.

沈香 / 침향

송강당, '명불허전(名不虛傳)'입니다.

모든 재료의 균형을 잡아주고 이끌어 주는 인도네시아산 침향을
송강당의 기술로 재가공하여 사용하였습니다.

山茱萸 / 산수유

송강당의 '고집(固執)'은 남다릅니다.

지리산 부근에서 생산되는 산수유는 열매의 과육이 풍부하고 효능이 좋다고 알려져 있습니다.
색깔이 선명한 산수유를 선별하여 씨앗을 제거하고 깨끗하게 건조시킨 산수유만을 사용하였습니다.

熟地黃 / 숙지황

송강당의 '비법(秘法)'은 발효입니다.

충남 금산에서 생산된 생지황을 송강당만의 가전비법,
9증9포 법제 과정을 거친 숙지황으로 가공하여 사용하셨습니다.

生地黃 / 생지황

송강당의 '안목(眼目)'은 곧 믿음입니다.

맛은 씁쓸하면서 약간 단맛이 돌고, 몹시 찬 성분을 가지고 있습니다. 국내 각지에서 자라는 현삼과에 속한
다년생 풀뿌리이며 가을에 뿌리를 캔 후 송강당의 기술로 재가공하여 사용하였습니다.

當歸 / 당귀

'송강당다움'의 가치(價値)가 있습니다.

당연히 처음으로 되돌린다는 뜻의 당귀 [當:당연히 歸:돌아온다]는
최상품의 국내산 당귀의 몸통 부분만을 사용하였습니다.

甘草 / 감초

송강당은 '조화(調和)'를 생각합니다.

나라의 원로, 임금의 스승이라는 뜻으로 국로(한자)라 부르기도 합니다.
최상품의 감초만을 엄선하여 사용하였습니다.

白茯岺 / 백복령

송강당의 '원칙(原則)'은 확고합니다.

곡식을 먹지 않아도 배가 고프지 않게 한다는 말이 전해지며 구황식품으로도 이용되었다고 합니다.
6엄선된 국내산 백복령만을 사용하였습니다.

封蓋蜜 / 봉개꿀

송강당은 '사람(人)'을 먼저 생각합니다.

봉개(封蓋)꿀은 자연향과 비타민효소가 그대로 살아숨쉬는 벌꿀입니다.
봉개꿀은 오랜 기간에 걸쳐 벌들의 수 없는 되새김작용(전화작용)과 날개 바람짓으로
수분을 조절하여 오랫동안 자신들의 식량으로서 적당한 수분과 맛, 향, 영양을
보존하기 위하여 밀랍으로 막아 완성한 봉개꿀을 사용하였습니다.